LICHTRAUM 리히트라움 스튜디오 통신 #1. 새 카메라 / 일 개시 by 고선생





1. 리히트라움 로비 공사중


리히트라움 스튜디오의 오픈은 5월 말이었고 영업도 시작했지만 여전히 차곡차곡 정리하고 만들어가야 하는 일이 많은 와중입니다. 특히 손님을 맞이해야 하는 공간인 1층 로비의 공사가 생각보다 지연되고 있네요. 전기배선, 도색, 액자 등등 모든 것이 하루만에 할 수 없는 일이고 다 개별 예약을 통해 진행해야 하는 일인데다 막상 해놓고 보니 이건 아니다 싶은 것도 있어 수정하기를 여러번.. 슬슬 마무리단계까진 왔으나 여전히 완성이 안 되고 있네요. 6월 안에 완벽히 마치는걸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길 가다가 슥 한번 들르고 하는 성격의 업장도 아니고 100% 예약제 방문으로 손님을 받기에 일단 일은 벌여놓고 로비 정리는 좀 늦게 시작하게 되었는데요, 그래도 스튜디오 입장하면 전면에 떡 보이는 리히트라움의 로고는 나름 분위기 있게 잘 나와서 제가 가장 좋아하는 요소가 되었습니다. 완성하고 전등을 딱 켰을 때의 그 뿌듯함이란 :)


손님 상담용 테이블은 먼저 와 있는데 벽면 액자 작업이 마무리가 안 되었네요. 사진 인화하고 액자에 끼우고 하는걸 손수 하다보니 실수도 생기고 망친 사진도 있고 해서 이것도 예상보다 일사천리로 끝나지가 않네요. 벽면이 계획한대로 사진들로 채워지면서 살짝 카페 겸 소 갤러리같은 분위기를 연출하기 위해 만들어가고 있는 중입니다. 그래서 상담용 테이블에서 손님 대신 여러가지 작업 도구들이 너저분.. 어서 말끔하게 완성되어 자랑스럽게 선보일 날이 빨리 왔으면 좋겠습니다~.








2. 출근 풍경(?)


직장이 곧 집이고 집이 곧 직장. 집과 직장이 한 건물인 곳에서 상주 중입니다. 예전같았으면 직장이 정해놓은 출근 시간에 맞춰서 기상하고 씻고 아침 먹고 교통수단을 이용해서 일터까지 가고.. 하는 일련의 1~2시간이 필요했습니다만 지금은...

출근 중에 전신거울에서 한 컷.jpg

네 4층인 제 방에서 1층인 스튜디오 사무실로 내려왔습니다. 출근 완료!(....)
어쩌면 지금의 결정과 지금의 삶으로 인해 가장 맘에 드는것이라면 바로 이 후리한(;;) 라이프사이클이랄까요. 고정 월급도 없고 일을 따내야 하고 손님들이 와야지만 벌어 먹고 살 수 있는 불안정한 직업이고 지금도 일이 없는 상태지만(ㅠㅠ) 그래도 이 장점 하나만으로도 직장인 출퇴근의 삶이 아니란것만으로도 일단은 좋습니다. 물론 손님이 내방하는 날, 예약이 있는 날엔 아무리 건물 내 출근이라도 옷을 갖춰 입지만 보통 날에는 복장마저 후리합니다.

공식적인 영업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라 정했지만 작업이 걸리면 의미없는 수치에 불과하고 늘 고객에 맞춰야 하는 일인거죠. 저 영업시간은 쉽게 말해 내방 및 상담 '권장 시간'인겁니다. 문의 있을시에 저 시간중에 연락주시면 감사하겠다~ 라는.ㅎ
그리고 언제나 밤 늦게까지 사무실에 틀어박혀 컴퓨터 앞에서 사진 보정작업, 이후 준비 작업 등을 합니다. 회사 다니면서 야근이 너무 싫었던 저지만 직장이 곧 집인 지금은 야근은 일상이죠. 야근이 야근이 아니기도 하구요 :)








3. 축! 첫 일 개시!


6월 둘째주, 드디어 리히트라움의 공식적인 첫 일이 들어왔습니다. 스튜디오를 준비하면서 찍어드렸던 여럿 커플 모델분들 중 한 분의 지인께서 새로 런칭하는 안경 브랜드의 온라인용 이미지 촬영 일이었죠. 할 수 있는 모든 사진을 찍긴 하지만 거의 인물 촬영 위주로 상품 구성을 해놨던지라 첫 개시하는 일거리가 제품촬영이 될 줄은 예상 밖의 일이었지만 그래도 공식적인 첫 일인만큼 고무된 감정을 품고 열심히 임했답니다.

제품 촬영 중에서도 꽤 까다로운 반사체인지라 세팅하는데 신경을 많이 써야 했습니다. 스튜디오에 제품촬영 전용 장비는 아직 갖추진 않았지만 그래도 가지고 있는 환경을 최대한 이용해서 잘 작업을 마쳤고 작업 결과물이 마음에 드셨는지 추후의 제품 촬영 등도 맡기고 싶다고, 고정 클라이언트가 되어주시기로 했습니다! :) 첫 일거리로 첫 고정고객 확보입니다. 아싸!








4. 주력 기종 업그레이드하다


이 블로그의 원년 방문자 분이라면 어쩌면 기억해주실, 현재 쓰고 있는 카메라를 새로 샀을 때의 감동과 오두방정은 이 글을 통해 알고 계실텐데요, 이게 벌써 산지 5년이 넘어가고.. 물론 여전히 사용 가능한 멋진 기기임엔 틀림없으나 제가 나름대로 따지게 되는 한계치들이 속속 드러나면서 기기 업그레이드의 필요성을 느끼게 되었습니다. 사실 프로의 세계에서 주력기기 업그레이드의 필요성을 느끼게 되는건 큰 이유가 아닙니다. 자잘한 불편함들이 촬영하면서 느껴지게 되고 그 작은 불편들을 해소하고자 단행하는것이죠. 현 시대에 디지털 기기의 업그레이드 이유는 대부분 그러하죠. 고장이 나서? 쓸 수가 없게 되서? 그런 큰 이유가 아니라도 말이죠.

그래서 남대문 카메라상권 물색. 운 좋게 인터넷 최저가보다도 싸게 파는 곳을 발품을 판 끝에 발견할 수 있었고 만족할 수 있는 거래가 성사되었습니다. 뭐 그래봐야 절대 가격 자체가 거의 300만원에 육박하는 비싼 가격이긴 하지만요. 이걸 현금박치기하면서 비로서 전 그간 모아둔 돈을 다 쓴 빈털터리가 되어버렸습니다.ㅋㅋ.. 빨리 돈 벌어야 되요.

넵.. 캐논 EOS 5D Mark 2 유저에서 이제 Mark 3 유저로 업그레이드! 제가 한계로 느꼈던 많은 부분들을 해소할 수 있게 된 멋진 기계입니다. 당당히 이제부터 저의 메인 주력기기가 되었고 Mark 2는 고이 청소하고 빵빵하게 충전 완료 후 보관함으로 들어가 당분간 긴 휴식이 예정되어 있습니다. 독일 유학중에 구하게 되어 독일에서 4년, 한국에서 2년을 썼죠. 그 동안 수고했고 이제 저의 제1 '서브카메라'로 추후에도 함께할 것입니다. :)







6. 검색 등록 완료


네이버에서, 다음에서 '리히트라움'을 검색하면 나오도록 사이트가 등록되었고 네이버지도, 다음지도에서 '리히트라움'이 등록되었습니다. 이런걸 처음 해봐서 예전엔 이렇게 뭔가 홈페이지나 사업장 만들면 어떻게 검색해서 나오도록 하는건가 싶었는데 이번 기회에 알게 되었고 신청하니까 의외로 쉽게 되는거였네요.

http://map.naver.com/?dlevel=12&pinType=site&pinId=36680112&x=127.3150112&y=37.6610439&enc=b64

http://map.daum.net/?urlX=569490&urlY=1156056&itemId=26797153

이렇게 사이트 등록, 지도 등록 모두 검색 등록 완료하고 나니까 오라는 손님 전화는 안 오고 돈 내고 검색순위 올려주는 마케팅 회사에서만 전화가 잔뜩. 여보세요 리히트라움입니다~ 하고 전화 받았는데 "안녕하세요, 리히트라움 사장님 되시나요? 아~ 저희는 온라인 광고 마케팅을 대행해주는 무슨무슨 업체인데요~..." 하면서 말이 이어지는 순간 손님인가 싶어서 고무됐던 목소리는 금새 시무룩..ㅎㅎ ㅠ  감수해야죠.






5. 스튜디오에서 바라보는 풍광.


남양주 마석우리 송라산 기슭에 위치한 리히트라움 스튜디오.. 그 창 밖으로 보이는 풍광은 여기가 외진 곳이고 주변 접근이 번거롭고 단독주택이라는 장점에 따라붙는 많은 귀찮은 것들도 가끔은 단번에 상쇄시켜주는 멋진 장면입니다.

어느 날씨 괜찮았던 날. 맞은 편에도 산이 보입니다. 그 산이 거의 평행하게 보이는, 제 스튜디오도 높은 곳에 위치하고 있죠. 탁 트인 이 풍경을 볼 수 있는 곳이라는 건 그 자체로 도시생활에서는 느낄 수 없는 큰 장점입니다.. 이 하늘을 바라보며 마시는 커피 맛은... 더 좋을 줄 알았는데 커피맛은 그냥 커피 맛이구요.ㅋ 확실한건 공기는 참 좋아요.
그리고 이런 풍경과 좋은 빛은 리히트라움 스튜디오가 가진 굉장히 큰 장점이기도 해요. 고스란히 이 모든것들을 이용한 자연광 촬영은 좋은 결과물로 보장되고 스튜디오지만 야외 촬영 분위기로도 승화할 수 있어요. 그래서 스튜디오 이름이 리히트라움 즉.. 빛의 방. 이름을 지은 이유이기도 하지요.

메르스로 신음하는 요즘, 조금 이 재앙이 잠잠해지고 나면 많은 분들 초대하는 자리도 만들어볼까 합니다. 과연 남양주 이 곳 까지 오실 수 있는 분들이 많을진 모르겠습니다만..ㅎㅎ;



리히트라움은 온라인 운영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또한 그간 절 지켜봐오셨던 분들의 많은 관심도 부탁드립니다..^^
리히트라움 스튜디오 통신은 앞으로도 간헐적으로 쭉 계속됩니다~~

리히트라움 홈페이지를 통해 링크된 리히트라움 블로그로도 많이 놀러와주세요.



LICHTRAUM Das Foto

lichtraum.kr








덧글

  • santalinus 2015/06/17 22:56 #

    스튜디오 멋져보입니다! 이건 딴소리입니다만...웨딩사진도 취급하실 건가요? 웨딩사진 따위 취급 안하신다고 하시면 할 수 없지만;;;;ㅠ
  • 고선생 2015/06/18 01:36 #

    취급하죠~~ ㅎㅎ 왜 '따위'인가요..

    http://blog.naver.com/PostList.nhn?blogId=masksj&from=postList&categoryNo=73

    여기 보시면 가격표가 있습니다.
    웨딩사진이라면 웨딩 본식 사진을 말씀하시는지요? 그렇다면 3번 웨딩 본식촬영 상품을 참고해주시면 되고 그건 기본적으로 앨범 포함상품입니다.
    리히트라움 홈페이지를 통해 블로그도 종종 놀러와주세요^^
  • 두부 2015/06/17 23:13 #

    전경이 정말 멋지네요!! 보기만해도 부럽습니다!
  • 고선생 2015/06/22 16:43 #

    언제든 관심있으시면 놀러오세요. 환영합니다^^
  • hansonecha 2015/06/17 23:40 #

    수년간 눈팅한 이웃입니다! 개업하신것 축하합니다! ㅎㅎ 마케팅도 중요하지만 제일 중요한건 결국 좋은 사진으로 결과를 만들어 주는것이 겠죠? ^ ^ 조급하지않게 차근차근 쌓아나가시길... 화이팅입니다!
  • 고선생 2015/06/22 16:45 #

    제가 느낀 바로는 사진의 중요도 못지 않게 마케팅이 굉장히 크더라구요. 아무리 좋은 사진이어도 드러나지 못하면 아무 소용없는게 프로의 세계더라구요..ㅎㅎ 고민중의 나날입니다. 감사합니다!
  • 2015/06/18 00:59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5/06/22 16:46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Serendipity 2015/06/19 04:41 #

    개업 축하드려요! 독일어로 lichtraum은 암실인가요? 언젠가 결혼하면 고선생님께 꼭 부탁드리고 싶은데 말이죠 :) 그때까지 성업하시길 바라요! 토이토이토이!
  • 고선생 2015/06/22 16:48 #

    딱히 해당 단어는 없고 제 나름의 합성어입니다 ㅎ 암실을 뜻하는 단어는 아예 다른 단어가 있어요. 사진 용어는 아닙니다. 이 블로그 최상단의 공지글에도 써뒀지만 Licht + Raum + Traum 의 조합 단어입니다 :) 언젠가 올 그 날에 꼭 찾아주세요~ 그 전에도 되구요.ㅋ
  • Y양 2015/06/18 09:31 #

    수년간 눈팅한 이웃입니다 22222 ㅋㅋ 개업하신것 축하해요!!!!
    금속공예를 하고있는데 금속공예 작품사진은 국내 스튜디오는 꽤 한정적이라 나중에 부탁드릴일이 생길지도 모르겠습니다.
    번창하시길요 화이팅입니다~!!
  • 고선생 2015/06/22 16:49 #

    안녕하세요, 눈팅해주신 분들은 제가 알 수가 없어서 커밍아웃(?) 해주실 때마다 반갑습니다.ㅎㅎ
    딱히 제품, 공예품 사진 '전문 스튜디오'를 지향하는건 아니지만 가능한건 모두 주문할 수 있는 스튜디오입니다. 필요하신 것 언제든 문의해주세요^^
    리히트라움 홈페이지/블로그에도 놀러와주세요. 감사합니다!
  • 2015/06/18 18:11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5/06/22 16:5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도밍고 2015/06/19 17:26 #

    장가가면 여기서 찍겠습니다 하하
  • 고선생 2015/06/22 16:50 #

    ㅎㅎ 약속해요 ㅎㅎㅎ
  • Yoon 2015/06/22 09:27 #

    ㅎㅎ 풍경이 좋아도 커피맛은 커피맛이군요.
    고선생님이 창업을 하면 햄버거집일줄 알았는데..
    전공 살리고 좋아하는 일로 업을 삼게 된거는 축하드려야 하는거죠.
    저도 열심히 알리겠습니다.

    수고하세요~
  • 고선생 2015/06/22 16:51 #

    햄버거는 분명 자신있습니다만 음식장사에의 꿈을 인생에서 완전히 배제시켜버린건 아니니 글쎄요 언젠가는 투잡으로..?ㅎ
    감사합니다.
  • 군중속1인 2015/06/26 14:02 #

    뭔가 자전거 타다 들리고 싶지만...사진찍으로 가는게 아니라 ㅎㅎ
  • 고선생 2015/06/26 17:03 #

    이런 말씀 좀 그렇긴 하지만 자전거로 오시다간.. 건강에 심한 문제가 생길 수 있습니다 ;;
  • 째째한 아이스크림 2015/07/23 11:33 #

    축하드려요! 아름다우면서 심플한 스튜디오 멋집니다^^
  • 고선생 2015/07/23 19:45 #

    감사합니다! 놀러오세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