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정은 초간단. 기다림의 맛, 어니언수프 by 고선생

어니언수프. 양파국. 프랑스식 맛난 수프로 90년대 정도만 해도 생소했다가 이젠 모르는 사람 거의 없을 정도로 대중화되었죠. 워낙 만드는게 간단하고 맛도 있고 양식풍 눅진한 크림형 수프가 아닌 한국의 개운한 국물같은 친근함이 인기 요인인것 같습니다. 사실 이 수프는 여기저기 퍼져있는 레서피를 보시면 알겠지만 중요과정은 별것 아닌데 나중에 빵 넣고 치즈넣고 그걸 오븐에 굽고 어쩌구 하는게 손이 좀 갑니다. 그럴 필요 없습니다. 메인은 국물과 양파니까요. 그렇게 번거롭게 안 해도 더 간단히도 기분 낼 수 있거든요. 쉽게쉽게 만들어봅니다. 전 자취생이니까요 :)
과정 자체는 초간단한 요리입니다. 허나 그건 제대로 된 육수가 준비되어 있을 때의 얘기지요. 수프든 소스든 맹물을 쓰는건 맛을 반토막에 또 반토막을 내는 짓입니다. 준비된 육수가 없을 경우를 대비해 빨리 육수 대용으로 쓸 수 있는 스톡이 있는거지만 전 사태를 끓여 우러내 놓은 쇠고기 육수가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이렇게 직접 우려낸 육수가 베스트라 할 수 있고 그게 없을 경우엔 스톡이라도 쓰는걸 추천하고 싶네요.
준비된 양파.
양파를 잘게 썰어 팬에 볶습니다.
그냥 볶는게 아니라 중불에 오래 볶습니다. 양파가 충분히 갈색으로 변할 때까지요. 나름 진득해야 합니다. 지겨운 분은 크!게! 라디오를 켜고 다함께 따라해요~
양파가 충분히 볶아졌으면 준비된 육수를 부어줍니다.
따로 간 할 건 없고 그냥 끓이면 됩니다. 단순하죠? 전 월계수 잎을 넣어줬어요.
이게 완성이에요. 완성된 어니언수프.
그냥 이렇게 담아서 기호대로 소금간 약간 해서 먹으면 이거이 바로 어니언수프랍니다. 근데 뭔가 허전하다구요? 레스토랑에서는 이렇게 츄레하게 안 나왔다구요?
뭐 그렇다면 저도 이것저것 넣어보죠. 빵을 한 토막 썰어서 수프에 담가라, 위에 치즈를 얹어 용기째로 오븐에 구워라 이런식으로 레서피가 설명되어 있을겁니다. 오븐이 없는 사람은 어쩌라구..? 빵 대신 크루통을 사용하는것도 방법이지요. 크루통이 없다면 식빵을 주사위 모양으로 썰어서 팬에 구우면 크루통 비슷해집니다.
그리고 잘게 썬 모짜렐라 치즈를 뜨거운 국물 속에 바로 넣어주면 사르륵 녹으면서 치즈 넣은 어니언수프랑 진배없어져요.
네 이것저것 덧붙여서 최종완성된 어니언수프입니다.
옆엔 마늘빵과자가 함께. 이 과자는 독일서 시판되는거지만 진짜 마늘빵을 곁들이는건 더 훌륭하겠죠?
크루통이 국물을 머금고 촉촉해지면서 맛을 더하죠. 국물 속에서 녹은 치즈도 쭉쭉 늘어납니다. 치즈 얺고 오븐에 굽고 그럴 필요 없어요. 그릇만 지저분해지지 뭐. 냄비 하나로, 재료 하나로 처음부터 끝까지 완성하는 초간단 어니언수프. 하지만 진미를 내려면 정성들인 진짜 육수와 오래 볶은 양파의 맛이 하나가 되어야 하죠. 과정은 간단, 하지만 기다림의 맛입니다. 누구나 할 수 있고 누구나 맛있어할 어니언수프.

핑백

  • 고선생의 놀이방 : 2011년 8월 2011-09-17 04:01:47 #

    ... 벽한 맛!편식을 딛고, 늘 김치찌개가 최고의 반찬부침개중에 이게 왕. 녹두빈대떡치즈크러스트 불고기 브로콜리 피자타이 레드커리를 맛있게 먹고서 집에서 재현과정은 초간단. 기다림의 맛. 어니언수프 이 달의 사진 my room수퍼마켓 이 달의 여행기 독일 명품 카메라 라이카의 본거지를 가다. 독일 베츨라독일 베츨라. 좁고 아기자기한 구시가 ... more

덧글

  • 달산 2011/08/24 08:15 #

    언젠가 꼭 한 번 해 만들어 보고 싶은 메뉴에요.^^ 다시 한 번 레시피 되새김질하고 갑니다.ㅎㅎ
  • 고선생 2011/08/24 20:01 #

    곰탕 한번 끓여드시던지 해서 국물 생기면 바로 하실 수 있어요 ㅎㅎ
  • 곧은머리결 2011/08/24 09:05 #

    몇인분의 스프를 만드신건가요? ㅋㅋㅋ
    양파가 무려 5개!!
  • 고선생 2011/08/24 20:02 #

    양파가 한국양파의 1/2보다 작은 사이즈인지라..ㅎ 한국 일반 양파로 치면 두개면 되겠네요. 어쨋든 양파는 많으면 좋아요.
  • Hizzin 2011/08/24 09:14 #

    아- 정말, 기다림의 맛이겠네요. :)
    주말에 해보고싶은 스프입니다!
  • 고선생 2011/08/24 20:03 #

    여유있게 편하게 끓여드세요. 어렵지 않습니다^^
  • 키르난 2011/08/24 09:35 #

    예전에 어느 일본소설에서 봤을 때는 양파를 다섯 시간 볶아서 만들었다고 했지요. 그 뒤로는 왠지 겁나서 손대기 어려웠는데 한 번 해봐야겠습니다. 날이 쌀쌀해지니 뜨끈한 양파수프가 땡겨요.
  • 고선생 2011/08/24 20:04 #

    5시간까지는 안 했구요.. 그렇게까지 한다면야 맛은 비례해서 올라가겠지만 집에선 가스비 아까워서 그렇게 하기도 힘들죠. 곰탕도 일반 가정서 5시간 불 켜놓고 볶지 않는데. 전 1시간도 안 걸렸어요. 저 정도 색만 해도 충분히 단맛이 우러나요.
  • 냐암 2011/08/24 09:51 #

    멋집니다!! 육수가 관건이군요!!
  • 고선생 2011/08/24 20:04 #

    네 맹물은 엄금! 육수 혹은 스톡입니다.
  • 밤비마마 2011/08/24 12:22 #

    양파를 몇분이나 볶으셨나요? 제가 집에서 양파를 볶아 먹으려고 볶았는데 저렇게 균일하게 갈색으로 만들기가 쉽지가 않더군요.
  • 고선생 2011/08/24 20:05 #

    1시간 정도 볶은것 같네요. 불을 더 세게 하면 1시간까지도 필요없어요. 몇시간이고 볶는건 애초에 가정에선 좀 힘든거니까.
  • fan 2011/08/24 12:33 # 삭제

    한번도 먹어보질 않아서.. 무척이나 맛이 궁금하네요!
    대략 어떤 맛이 나나요? 비슷한 음식이라도..알려주심~
    꼭 만들어 먹어보고 싶어요..
  • 고선생 2011/08/24 20:06 #

    오래 볶은 양파의 특유의 단맛은 이렇게 볶아야만 날 수 있는거기에 비교대상이 없네요. 어쨋든 양파맛이 강하다 라고 보시면 됩니다.
  • 라쥬망 2011/08/24 14:46 #

    와웅! 저도 만들어 볼래요. 육수는 고기계가 좋나요?
  • 고선생 2011/08/24 20:06 #

    육수의 육이 고기육 아닌가요 ㅋㅋ 고기 말고 어떻게 육수 내시게?^^ 쇠고기육수가 베스트고 그 다음은 닭육수라 아뢰오. 둘다 없으면 스톡이라도..
  • 세츠 2011/08/24 17:47 #

    양파 캬라멜라이즈... 저게 은근히 시간걸리고 계속.. 타지않게 지켜보며 볶아야해서 수고롭지만
    양파의 단맛이 배어나오는 그 ~ ㅎㅎㅎ 보람있는 과정이죠 ㅎㅎㅎ
    언젠가부터 카레해먹을 때 저렇게 양파 볶아서 하고있어요 그럼 더 맛나더라구요..
    크게 라디오를 켜고!!!? ㅎㅎㅎㅎ
  • 고선생 2011/08/24 20:09 #

    네 캬라멜라이즈! 역시 미식가 세츠님은 아셔!^^ ㅎㅎ 사실 이렇게 오래도록 볶아본건 전 처음이에요. 마찬가지로 카레를 먹을 때도 오래 볶는게 좋다고 하는데 그렇게 해본적은 없고.. 그래도 양파수프는 그렇게 한 양파가 맛의 거의 메인인지라 안 할 수가 없죠.
    다음엔 저도 카레에 응용해봐야겠습니다...........................................근데 요새 쌀밥을 못 먹는구나. 에잉!!
  • Fabric 2011/08/24 20:09 #

    이거 한번 해보고 싶은데 양파볶고 난 설거지가 어마어마할 거 같아서 (혹은 어마마마의 노발대발...) 못해보고 있네요 ㅋ 추석때 내려가면 한번 해먹어봐야겠어요 고선생님 바뀐 프로필 사진 귀여우심!
  • 고선생 2011/08/24 20:30 #

    설거지 그냥 냄비 하나뿐인걸요. 양파볶은 팬에 육수 부어 끓여 완성하는 음식인데 별로 설거지 나올것도 없어요 ㅋ 시간만 좀 걸리지 간단하기도 하구요. 맛나게 끓여드세요. 프랑스식이지만 어른들도 좋아하실듯! 프로필 사진..;
  • googler 2011/08/24 20:10 #

    만일 치즈를 넣지 않고 그냥 양파와 식빵만 저런 식으로 넣는다면 그래도 맛이 괜찮을까요? :)
    또 만일 식빵을 저런 식으로 구워 국물속에 넣는다 해도 혹시 식빵이 금방 물렁물렁 물에 희석된 맛으로 돼버릴라나요?
  • 고선생 2011/08/24 20:31 #

    아 그럼요. 사실 그냥 양파만 끓여서도 그게 완성된 어니언수프인데 크루통과 치즈는 첨가물에 불과하지 그게 꼭 제대로 된 완성형은 아닙니다. 빵을 국물속에 넣으면 당연히 물을 먹고 물렁해지는데 그 맛으로 빵 넣는거 아닌가요 :)
  • Twining 2012/02/10 03:28 # 삭제

    다음에 해먹어보려하는데 질문하나만 해도 괜찮을까요?ㅎ
    팬에 양파를 볶을때 팬에 오일을 뿌린뒤 볶나요?
    아니면 팬에 오일없이 양파만볶나요?
    상관은 없겠지만은 고선생님이 만드신 방법대로 만들어보려해서요.
  • 고선생 2012/02/10 03:54 #

    매끈하고 붙지 않는 좋은 팬이라면 그냥 볶아도 좋은데 기름은 아주 조금만 두르고 볶아도 상관없습니다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