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은 재료를 써서 된장찌개와 카레를. 이틀 해결! by 고선생

된장찌개와 카레는 식재료의 공통점이 있어요. 된장찌개도 그렇고 카레도 그렇고 재료의 자유도는 무한하지만 고기+야채+양념이라는 조합으로 공통지을 수도 있지요. 카레는 요새는 3분카레 포장지에 그려져 있는 '집카레' 스타일 외에도 일본에서 건너온 온갖 다양한 조합의 카레도 많지만 된장찌개를 먼저 만든다면 그 남은 재료로 그대로 집카레를 만들 수도 있죠. 물론 된장찌개도 냉이 넣고 봄나물 넣고 건어물 넣고 이런 스타일은 아니여야겠지요. 카레와 된장찌개의 공통점을 활용하여 두 음식을 어렵지 않게 연이어 만들었습니다.
우선 양파와 감자.
그리고 송이버섯. 된장찌개의 쓸 야채 건더기들입니다.
된장찌개에 쓰는 고기는 무조건 돼지고기보다는 쇠고기가 더 어울린다고 봐요. 제 입맛엔. 그건 고추장찌개도, 청국장도 마찬가지입니다. 돼지고기가 어울리는 찌개는 '장'을 쓴 찌개 말고 김치찌개에는 퍼펙트하죠. 반대로 김치찌개에 쇠고기는 어울리지 않구요. 쇠고기를 먼저 끓입니다.
고기가 어느정도 익고 육수가 만들어지면 야채를 모두 넣습니다.
된장을 뭉치지 않게 풀어 넣습니다. 
재료들이 다 풀어지고 나면 이젠 푹 끓이는 일만 남았지요.
전 매운맛을 첨가하기 위해 고추도 넣었답니다.
된장찌개 외에 한가지 반찬을 짬내서 했어요. 그냥 계란말이.
얇게 부쳐서 볼륨감은 부족하지만 계란말이는 계란말이!
다 차려졌습니다. 된장찌개와 멸치볶음 그리고 계란말이.
푹 끓고 졸아든 된장찌개는 언제 먹어도 별미죠. 찌개는 한국인의 스튜이자 한국인의 수프이자 한국인의 소울푸드!
국물반찬만의 허전함을 달래주는 계란말이도 제 역할!
그리고 다음날입니다. 전 날 만든 된장찌개에 쓰고 남은 양파와 감자를 냉장고에 보관했다가 다시 그대로 씁니다. 미리 껍질손질도 다 해놔서 바로 쓸 수 있어 편하죠. 버섯은 전 날 찌개에 다 썼어요.
양파는 잘게 썰어 먼저 기름에 볶고
역시 된장찌개에 쓰고 남은 쇠고기를 그대로 이용. 볶아요.
뒤이어 감자를 썰어 넣고 역시 한번쯤 쿨하게 볶아주고요
물을 먹을 양에 맞춰서 부어넣은 후 역시 양에 맞게 기호대로 카레를 넣습니다. 분말카레, 고형카레 등 종류도 각양각색이니 취향대로. 전 일본브랜드 고형카레를 즐겨 써요.
전 중간에 고추가루를 살짝 뿌려 섞었습니다. 완성된 평범한 집카레. 집카레는 흔한 이미지지만 가장 익숙하고 편해서 부담없기도 하지요.
옛날 어릴땐 카레를 먹을때 십중팔구 밥에 소스를 골고루 비벼 먹곤 했는데 역시 카레는 밥과 비비기보다는 슥슥 긁어서 밥에 얹어먹듯 먹는게 더 맛있어요. 카레비빔밥이라기보단 카레덮밥인거죠.

똑같은 재료로 이틀을 해결했습니다. 건더기를 물에 끓이고 거기에 맛양념을 섞는 조리방식도 비슷하고 들어가는 재료도 똑같이 맞출 수 있어, 재료를 전 날 다 준비했다가 남은건 보관해서 다음날 다시 편히 쓰되, 전혀 다른 맛의 음식을 먹을 수 있지요. 된장찌개와 카레를 그렇게 묶을 수 있습니다. 어렵지 않은 조리과정의 전혀 다른 맛의 두 음식으로 잘 보낸 이틀이였어요.

덧글

  • 이레아 2011/06/24 07:16 #

    된장찌게 사진만 보면 갈비찜인줄 알겠는데요(...)
  • 므흣한꼬맹이 2011/06/24 07:27 #

    저도 그 생각 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처음에 된장찌개가 어디에 있지 ㅋㅋㅋ? 이랬어요 ㅋㅋㅋㅋㅋ

    저, 쇠고기는 굴라쉬 (?! ) 만들때 사용하는 쇠고기를 쓰신 건가요 '-'?
  • 고선생 2011/06/24 07:50 #

    이레아 / 아무래도 건더기들이 큼직해서 그런가보네요. 큼직한걸 좋아해서.
    므흣한꼬맹이 / 네 굴라쉬고기를 썼는데 그건 싸게 먹히는 방법이고 좀더 좋은 고기를 써도 좋습니다. Suppenfleisch.
  • 폐묘 2011/06/24 08:30 #

    모두들 갈비찜이 먹고싶어서 그런가봅니다.. 저도그랬어요 ㅠㅠ
  • 김감자 2011/06/24 10:28 #

    저두요! 정말 갈비찜 같아 보이는데 ㅎㅎ
  • 2011/06/24 18:01 #

    저 역시 된장 찌개가 어디있어? 갈비찜 이잖... 'ㅅ' 이라고 생각했습니다 --;;;;
  • 고선생 2011/06/24 18:31 #

    왠지 조만간 갈비찜이라도 해야 할 듯..
  • sairin 2011/06/24 07:25 #

    카레랑 닭도리탕도 비슷해요 'ㅁ'
  • 고선생 2011/06/24 07:51 #

    비슷한거야 식재료 짜맞춰보면 이것저것 있겠죠?
  • 토실 2011/06/24 07:29 # 삭제

    저는 맑은 국에만 쇠고기를 넣고 찌개류는 돼지기름이 들어가야 맛있다고 생각하는데...
    역시 사람마다 입맛이 다 다른가봐요...ㅠㅠ
    카레도 기름기 많은 삼겹살을 넣어먹는걸 좋아했는데 얼마전에 사태넣어서 했더니 그것도 쫄깃하고 맛나더라구요...
    결론은 고기님은 진리이시다....?^_^;;
  • 고선생 2011/06/24 16:18 #

    하물며 고기는 아예 안 넣는 분도 있는데, 된장찌개는 된장이라는 공통점 외에는 정말 다양하게 조합할 수 있는 음식이죠.
  • eclair 2011/06/24 09:43 #

    된장찌개에 간 쇠고기 넣어도 맛있어요!
    저희집은 그렇게 해먹는다는...

    제 기억속에 집카레는 엄마가 거의 한시간넘게 양파를 캬라멜화시켜서
    달짝지근하면서도 걸쭉한 일본식카레에요
    나중에 제가크면서 그 캬라멜화 일은 저에게로 넘어왔지만^_;;;
    무지 힘들긴하지만 자연스럽게 달짝지근하면서도 매콤한 카레를 먹으면 캬ㅠㅠ

    삼겹살이나 목살을 두툼하게 썰어서 카레에 넣고 스테이크처럼 먹어도 맛있어요 ㅎㅎ
  • 고선생 2011/06/24 16:22 #

    그렇게 캬라멜화시킨 양파는 그대로 프렌치 어니언스프를 만들어도 되겠네요 ㅎ
    말씀하시는 두툼한 건더기가 포함된 카레는 이런거 말씀이신거죠?
    http://masksj.egloos.com/2675875
    http://masksj.egloos.com/2604276
    http://masksj.egloos.com/2550743
  • eclair 2011/06/24 16:56 #

    네! 가끔은 카레해먹을라고 밤에양파를볶으면 그다음날아침은 어니언수프에 ㅂ게트를 올려서 치즈를녹인게 나왔어요ㅎㅎ
    엄마가 베이킹을 하셨어서 직접구운바게트로다...그럼 환상적이에요>.<츄릅

    네 저런느낌비슷하게요~대신 저렇세
    튀김? 대신 덩어리진 목살이들어가요ㅎㅎ
    그럼 나이프로 썰어먹어야 하는데 평범한카레가 별식이되버리죠!ㅎㅎ
  • 고선생 2011/06/24 18:34 #

    튀김 말고 덩어리진 고기 카레도 밑에 두개 링크에 있어용 ㅎ
    갑자기 집카레 말고 그런 카레가 오랜만에 먹고싶어졌습니다...
  • eclair 2011/06/24 22:08 #

    아 ㅎㅎ 한 두번째 카레비슷하게 들어가는것같아요
    다른점이라면 저희집은 일단 돼지고기 잡내를 잡아주고난다음에..
    모든 면을 후라이팬에 구워서 모양유지시켜줘요 ㅎㅎ
    그다음에 카레에 넣습니다..
    냐냠 너무맛있어요ㅠ_ㅠ
  • 키르난 2011/06/24 10:20 #

    아빠는 요리사에서도 비슷한 이야기가 나오더라고요. 카레 넣기 직전까지를 잔뜩 만들어 놓고, 따로 작은 냄비를 써서 하루는 카레, 하루는 돈지루(돼지고기 된장국), 하루는 크림스튜, 하루는 하야시라이스. 이렇게 돌려가며 끓이더라고요. 바쁠 때는 주말에 잔뜩 끓여 놓았다가 이렇게 만들어 먹으면 편하겠다 싶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이번 주말에도 카레를..-ㅠ-
  • 고선생 2011/06/24 16:23 #

    그쵸. 동일한 건더기를 동일하게 물에 끓이는 과정까지는 겹치니까 ㅎ 그중에서 단연 제일 간단한건 역시 카레인것 같습니다. 시간도 제일 적게 걸리구요.
  • 꿀우유 2011/06/24 10:46 #

    왜 난 삼십년동안 고기 들어간 된장찌개를 먹어본 적이 없을까? 어떻게 된 일이지.....
  • 페퍼리지 2011/06/24 10:53 #

    으아니!! 이럴수가.....
    전 항상 고깃집에서 된장찌게에 지방이 포함된 야들야들한 소고기를 넘치게 넣어주는데 크...
    진짜 생각만 해도 침 고이네요 ㅎㅎ
  • 고선생 2011/06/24 16:24 #

    집에서는 고기 된장찌개를 안 먹을 수 있어도.. 고기집에 잘 안 갔던가 갔어도 된장찌개는 안 시켰었나부다.
  • ㅁㄴㅇ 2011/06/24 10:46 # 삭제

    원래 카레는 덮밥처럼 먹는거죠. 일본애들 한국와서 카레 비벼먹는거 보면 그렇게 쇼킹할 수가 없다던데..

    일본에도 비비는 사람이 있긴 한데 별로 좋은소리 못듣고(지저분하게 먹는다거나) 대부분은 덮밥처럼 먹습니다.
  • 고선생 2011/06/24 16:25 #

    음식 먹는데 정해진 법이란게 있을까요? 어느 음식이든 어느 나라에 퍼지냐에 따라 그 나라 문화에 맞게 현지화되는거죠. 비비는 문화에 익숙한 한국에선 당연히 비비는걸로.
  • Viviane 2011/06/24 11:55 #

    저도 소고기 된장찌개는 몇 주 전에야 처음 먹어봤었어요. 고깃집에 갔는데 보글거리는 찌개에 남은 생갈빗살을 풍덩풍덩 넣었더니............천....천국!!
  • 고선생 2011/06/24 16:26 #

    역시 갈비뼈 통째로 넣어 끓이는 그 맛! 뼈에 붙은 고기도 된장찌개 속에서 한층 파워업하죠.
  • KRISTINE 2011/06/24 12:13 #

    전반적으로 다들 소고기가 들어간 카레, 된장찌개들을 선호하시는군요... 저도 윗분처럼 소고기 들어간 된장찌개는 먹어본 적이 없고 카레도 소고기가 들어가면 고기를 걸러내고 먹는 스탈인데요.. 저는 특별히 상황이 강요가 들어가지 않는한 ( 덴마크 다이어트) 소고기는 피하는 편이라 아쉽게도 즐기지 못하는,.... 이 포스팅 읽으면서 소고기를 잘 먹으면 삶이 편해지겠다라는 생각이 드네요.
  • 고선생 2011/06/24 16:28 #

    각자 본인이 정해놓은 식사패턴에 맞춰 먹으면 될 일이죠. 소고기 안 먹는다는것도 그걸 스스로 정해두었다면 굳이 먹을 필요도 없으니까요. 소고기 아니더라도 된장찌개는 그보다 더 다양한 재료로 얼마든 끓이는 음식이니.
  • 27호 아가씨 2011/06/24 13:10 #

    늘 보면서 음식에 넋을 잃었지만 오늘은 유달리 슬쩍 보이는 기숙사의 전기 가스레인지가 더 눈에 들어오네요.
    그래서 고선생님의 음식이 더 맛있어 보이는지도....!!!
  • 고선생 2011/06/24 16:29 #

    사실 저건 제 방에 있는 전기렌지입니다. 공동주방에도 있지만 대부분 방 안에서 편하게 하기 위해 쓰고 있죠. 정말 열악해요..!
  • 또링또링 2011/06/24 15:29 # 삭제

    음식 진짜 깔끔하게 잘하시네요. 설거지도 진짜 완전 퍼펙트하게 하실 거 같아요. 아~저는 혼자 챙겨먹을때 그릇 귀찮아서 한그릇에 다담아서 먹는데;; (밥+카레 위에 김치)
  • 고선생 2011/06/24 16:30 #

    설거지는 안 퍼펙트해요 ㅋ 음식 하는거에 비해서 너무 귀찮아요! 물론 재깍재깍 해치우는 편이긴 하지만..
  • mec 2011/06/24 16:33 # 삭제

    고선생님 이글루 언제나 잘보고있어요. 고선생님은 카레를 좀더 맵게 먹고 싶을때 어떻게 하시나요?ㅎㅎ
  • 고선생 2011/06/24 18:38 #

    카레맛을 해치지 않으면서 매운 기운만을 높이기에는 고추가 가장 좋아요. 청양고추나 건고추를 섞어보세요. 전 여기에 고추가루를 섞긴 했지만 고추가루는 약하구요. :)
  • Warfare Archaeology 2011/06/24 20:35 #

    맛나요 맛나~ㅋㅋㅋ 보기만 해도 맛납니당. ^^
  • 고선생 2011/06/25 00:47 #

    싫어하는 사람 거의 없는 음식이잖아요 ㅎㅎ
  • 2011/06/25 02:35 # 삭제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고선생 2011/06/25 02:43 #

    네 안 그래도 이게 너무 오래 쓴거라 곧 버리고 더 슬림하고 가벼운 새것을 살 계획에 있어서 아직 이러고 있네요. 세일이 시작되는 7월이 오면 구입할 예정에 있거든요.
  • ㅎㅎㅎㅎㅎ 2011/06/25 18:59 # 삭제

    전 다이어트를 시작했는데...
    고선생님 블로그보면서 포기하고싶은마음이...99%예요..ㅠㅠㅠㅠㅠ
    그치만 이번엔 꼭 성공!!!!!!!!!!!!극뽁하고 말거예요!!!!!!!!!!!!!근데...
    저 된장찌개는 정말 예술인거 같아요...
    흑...
  • 고선생 2011/06/25 19:31 #

    많은분들이 갈비찜으로 오인했는데 된장찌개로 바로 봐주셔서 감사합니다..ㅎㅎ
  • 2011/07/09 08:16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