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완선 - 리듬속의 그 춤을,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 by 고선생



김완선 하면 딱 떠오르는 곡은, 내가 한국에 귀국한 1990년 그 즈음에 '처음' 들었던 그녀의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다.
당시로서도 범상치 않게 느꼈던 이 곡은 20년이 흐른 지금 들어도 엄청난 곡의 완성도를 자랑한다. 이후에 알고보니 해외 아티스트가 이 곡을 리메이크하기도 했다는. 그렇게 김완선의 뒤늦은 팬이 된 나는 이후 그녀의 발자취를 따라가보았는데, 데뷔곡인 '오늘밤'부터 범상치 않았다. 강렬한 전자드럼과 신스사운드로 대변되는 전형적인 80년대 전자 사운드를 구축한 편곡라인은 당시로서는 한국가요계에서 혁신적인 사운드의 도입이였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눈에 띄는 또 한 곡은 3집의 리듬속의 그 춤을. 이 역시 80년대 스타일의 전자음 댄스곡이긴 한데 사운드가 조금 달랐다. 다분히 rock적인 요소가 많았던 것이다. 결정적으로 중간 간주 부분의 기타 솔로 에드리브까지. 이번에 무릎팍도사를 보고 안 사실이지만 이 곡이 록의 대부 신중현님 작사 작곡 곡이라 하니 정말 새로운 사실! 그리고 기타 솔로부분은 그의 자제 신대철씨의 작품! 대단한 곡이였다.

아직도 난 김완선의 대표곡은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리듬속의 그 춤을 을 꼽는다. 90년대의 도래와 함께 등장한 5집의 삐에로는 우릴보고 웃지가장무도회의 연속히트와 대단한 인기는 단일앨범 100만장 판매를 가능케 했고 그건 시대를 앞서갔던 곡의 수준과 완성도에다가 대중성까지 잡았던 결과물이 아닐까 싶다. 오히려 후에 알게 된 2집의 리듬속의 그 춤을은 나에게는 새로운 발견이자, 숨겨져있던 명곡이였다. 그것도 거장이 만든.




핑백

  • 고선생의 놀이방 : 2011년 4월 2011-05-01 08:58:25 #

    ... 기 2011 Korea 15 <제주도> 독일 오버하우젠의 거대원통, 가소메타 이 달의 음악 Blue Water(신비한 바다의 나디아) 김완선 - 리듬속의 그 춤을,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 이병우 - 새 노라조 - 카레 노브레인 - 넌 내게 반했어 서태지와 아이들 - 죽음의 늪 ... more

덧글

  • TokaNG 2011/04/14 10:59 #

    저도 어제 무릎팍 도사를 보고 유튜브에서 김완선의 노래를 몇 찾아 들었는데, 새삼 그 놀라운 완성도에 놀랐습니다.
    어릴 때야 그저 좋은노래구나~ 싶은 정도였는데, 아니 이런 음악을 8~90년도에?? 라고 생각하니..
    정말 완선 누나는 최고에요.;ㅂ;d
  • Bory 2011/04/14 11:24 #

    원래가 가요건 팝이건 8090 음악들이 완성도 쩝니다..^^
  • 고선생 2011/04/14 20:18 #

    음악을 어릴때보다는 더 제대로 들을 줄 알게 되면서 점점 당시의 곡들의 위력을 알아가게 되죠.
    그나저나 무릎팍에 나온 완선 누님 변치 않은 미모..>_<bb
  • 라쥬망 2011/04/18 19:13 #

    리듬속의 그춤을 정말 미래적이지 않나여;; 진정한 퓨쳐리즘ㅋㅋ 신중현옹은 천재 얼리어답터이신듯, 아이폰도 3G 나오자마자 쓰다가 4G로 바로 갈아타셨대요 ㅎㅎ
  • 고선생 2011/04/18 19:18 #

    아이폰 ㅋㅋㅋㅋ
    그나저나 김완선 누님은 이번에 화제속에 컴백하신만큼 베스트앨범이라도 내야 합니다. 80년대에 냈던 앨범들이 광매체가 없이 LP뿐이라능.. 전자음 위주의 편곡이고 리듬속의 그 춤을도 마찬가진데 CD음질로 듣고 싶어요..!
  • 라쥬망 2011/04/18 19:22 #

    저도 듣고 싶네요 ㅋㅋ 고선생님 멍게 바다맛 나요 ㅋㅋ 특히 못생긴 껍질? 부분이 오돌뼈마냥 꼬들하고 향기로와요~
  • 고선생 2011/04/18 19:27 #

    멍게 맛 즐기시는 라쥬망님이시군요 ㅎㅎ 아아 먹어보고싶어요..
  • 라쥬망 2011/04/18 19:23 #

    아 그리고 코코이찌방야 저번주에 첨 가봤는데 되게 맛있더라구여.. 일이천원만 쌌더라면 완벽했을듯
  • 고선생 2011/04/18 19:28 #

    네..!! 저도 처음 제대로 식당에서 먹은 일본카레였는데 진짜 맛있었어요. 그 후로 카레러버..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