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짐한 포카치아 샌드위치로 브런치 by 고선생

빵의 천국에서 살고 있지만, 사실 빵을 많이 먹더라도 그렇게 다양하게 즐기는 편은 아니다. 밥 먹는 것도 나랑 가장
잘 맞는 무난한 밥을 자주 먹지, 끼니때마다 보리밥, 콩밥, 현미밥 돌려가며 먹는게 아닌 것 처럼, 빵도 파스타도 밥과
평등한 일상식사로 먹고 있는 내 입장에선 가장 익숙한 빵과 가장 익숙한 파스타면을 제일 많이 찾는게 당연하다.
빵은 바게트종류가 가장 무난하고 파스타는 스파게티면이 그러하다. 그래도 이따금 특별한걸 먹고 싶을 땐 보통 먹던
종류 말고도 손을 대는데, 이번엔 이탈리아의 식사용 빵인 포카치아다.
가장 무난한 조합으로 준비한 포카치아 샌드위치 재료. 일단 오븐구이용 포카치아, 모짜렐라치즈, 토마토, 루꼴라.
포카치아 빵은 횡으로 갈라 그 위에 모짜렐라치즈와 토마토를 썰어 포개 얹어준다.
그 위에 루꼴라 잎을 풍성히 얹어서 빵을 덮어준다. 벌써 완성기분.
이대로 오븐에 넣어 5분 정도 짧고 굵게 구워주면..
포카치아 샌드위치 완성. 가장 무난하고 가장 기본적이며 이탈리아 스멜이 나는 속재료들의 조합.
올리브기름이 함유된 빵이라 겉도 맛있게 구워졌다. 속은 부드럽고.. 담백한 것이 딱 좋은 식사빵.
너무 오븐에 오래 둬도 신선함이 다 달아나기 때문에 살짝만 굽는다. 피자 만드는 것도 아니고
치즈가 푹 녹지 않는게 더 좋다. 생 모짜렐라치즈는 열에 많이 약해서 조금만 구워도 속에서 배째라고 누워버린다.
맛은.. 신선한 야채와 자극적이지 않은 맛 덕에 부담없이 좋았다. 오히려 햄이나 육류를 넣었으면 더 별로였을 것 같다.

핑백

  • 이글루스와 세상이 만났습니다 : 2/25 2010-02-26 11:01:01 #

    ... 다니![네이트] 가격마저 저렴한 마스카라계의 대박 상품[네이트] 초보에게 제대로 도움된 토익학원 수강기[네이트] 건강한 혈색 연출을 위한 메이크업 비법[네이트] 식사대용으로 딱 좋아! ... more

  • 고선생의 놀이방 : 2010년 2월 2010-05-28 19:48:26 #

    ... 엔초비를 쓴것도, 먹물스파게티를 쓴것도 처음. 3. 이태리 시칠리아 가지요리, 파르미자나 - 시칠리아풍 요리에 빠져있던 당시, 하이라이트인 가지요리 4. 푸짐한 포카치아 샌드위치로 브런치 - 처음 제대로 맛보는 포카치아빵과 신선한 속재료 5. 내겐 최고의 크림소스파스타, 연어스파게티 - 내가 생각하는 크림소스파스타의 정석 이 달의 사 ... more

덧글

  • bluexmas 2010/02/23 02:23 #

    아이고 맛있겠습니다... 저는 눌러서 파니니 만드는 걸 좋아해요^^
  • 고선생 2010/02/23 05:40 #

    누름토스트기가 있으시군요! 그게 있다면 저도 간단히 그리 먹겠지만.. 기기의 부재로...
  • iris 2010/02/23 09:21 #

    고선생님 샌드위치 가게 하나 차리세요 !!!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고선생 2010/02/24 08:22 #

    그럼 iris님이 단골고객 해주실래요?^^ 단 것도 만들게요 ㅎㅎ
  • 하니픽 2010/02/23 20:25 #

    으아으아!!! 포카치아 샌드위치라니!!!! 너무 맛있어 보여요~ 쫄깃쫄깃한 식감의 포카치아에 토마토와 치즈! 루꼴라까지!!! 며칠전에 먹은 폴의 샌드위치가 생각나요!!!! 조만간 포카치아 만들기에 도전해야 될 듯 해요~ 포카치아가 요새 계속 눈에 밟히더라구요!
  • 고선생 2010/02/24 08:24 #

    처음 해먹은건데 역시 식사용 빵은 종류를 불문하고 그 담백함이 다 잘 맞는것 같애요. 하는 김에 정말 이탈리아식 베이직으로 했답니다. 겉에 뿌려진 오레가노의 향과 빵에 배인 올리브유의 향, 그리고 신선한 재료들.. 역시 우월한 이탈리아에요 ㅎ 하니픽님만의 명품 포카치아도 기대할게요^^
  • 풍금소리 2010/02/23 20:32 #

    제 취향의 빵이군요.
    구멍 송송...달달하지는 않나요??
    빵의 천국에 다시 가는 기회가 주어진다면 모닝 커피와 함께 하루를 시작하고 싶습니다요.
  • 고선생 2010/02/24 08:25 #

    식사용 빵 치고 단 빵은 없죠. 속이 실하고 달거나 느끼하지 않은 담백한 맛이 식사용 빵의 조건인걸요.
    그래서 재료와의 조합이 무리없이 잘 맞고 여러 방식으로 먹기 좋지요.
  • 파란양 2010/02/23 21:19 #

    하악하악.. 비주얼이 좋네요
  • 고선생 2010/02/24 08:25 #

    감사합니다~
  • cleo 2010/02/23 22:19 #

    아...너무 맛있어 보여요...먹고 싶어요...ㅠㅠ
    요리를 잘 하신건지, 사진을 잘 찍은건지, 아님 둘 다인지???

    루꼴라, 토마토, 모짜렐라치즈...내가 좋아하는 것만.
    다 들어있군요-.-;;;
  • 고선생 2010/02/24 08:27 #

    둘.. 다? ㅋㅋ
    뭐 요리랄게 있나요. 칼 하나 쥐면 만드는건데요. 다 써는 것 외엔 할 게 없지요. 종반부의 오븐의 열기 약간?
    그 세가지 조합은 신선하고 맛있고 참 좋아요. 이탈리아의 향취...!
  • 먹보 2010/02/23 23:09 #

    먹는 것만 좋아하는 제가 고선생님에게 요리를 한 수 배워야 겠네요..볼 때마다 군침만 삼키고 있으니ㅋ
    그렇죠?..요리는 재료의 배합이 중요한 거 같아요.
  • 고선생 2010/02/24 08:46 #

    재료의 배합이라.. 어느 음식이나 양념이 중요한 한식만한게 있을까요. 이런건 빵이 좋으면 왠만한 조합과는 다 잘 어울릴거라 생각해요.
    먹보님 닉넴.. 귀여워요 볼 때마다.^^ '먹보' ㅎ
  • 홈요리튜나 2010/02/24 15:45 #

    치즈와 토마토..비단잉어 비늘처럼 예쁘게 올리셨네요: )
    고선생님은 담백한 맛을 즐기시는 것 같아요..저도 나이 먹으니 입맛이 바껴서 담백한 게 입에 당기더군요ㅎㅎ
  • 고선생 2010/02/24 17:49 #

    으하학 비단잉어 비늘 ㅋㅋㅋ 사.. 사진에서 비린내가!! ㅎ
    네 저는 어떤 음식이든 간식보다는 식사용으로 먹다보니 빵도 담백한 스타일이 제일 좋아요.
    식사는 거하게 하지만 대신 간식은 잘 안 먹어요. 단 맛도 별로고..
  • googler 2010/02/25 00:39 #

    맞아요, 햄이나 고기류 넣는 거보다 이런 식으루 만드는 게 훨 고소하니 댐백하고 좋더라구요. 오븐에 구울 생각은 저도 못해봣지만 함 시도해봐야것네요.
  • 고선생 2010/02/25 01:06 #

    저건 원래 오븐에 구워서 먹는 용도로 파는 빵이거든요. 이런식으로 바게트나 브룃쳰, 크로와상, 치아바타 등 여러가지 수퍼에 팔죠. 거기도 있을걸요?
    빵집에서 사서 바로 먹을 수 없을 바엔 이렇게 오븐구이용 빵을 구워 먹으면 갓 구운 빵처럼 신선한 맛으로 즐길 수 있습니다.
  • googler 2010/02/25 01:08 #

    당케. :-)
  • 육즙 2010/02/25 18:13 # 삭제

    아..난 이런거 한 10개는 먹어야하는데..
  • 지나가는 人 2010/02/25 18:46 # 삭제

    배째라고 누워버린다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말씀이 너무 재밌으세요~
  • 쓰읍 2010/02/25 19:16 # 삭제

    그냥 지나칠 수 없게 만드는...............아 먹고싶어라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
  • 맛있어보인당.ㅠㅠ 2010/02/25 19:23 # 삭제

    ㅠㅠ.....맛있어보이는데느끼하진안나요?
  • 고등어 2010/02/25 19:38 # 삭제

    무난한 조합이 최고의 궁합이라고 봅니다. 생각지 못했던 팁도 하나 얻어갑니다.
  • 고선생 2010/02/26 01:00 #

    어떤 팁일까 제가 더 궁금한걸요..
  • 우와!! 2010/02/25 23:43 # 삭제

    완전맛있어보여요 ㅠㅠ 저도 먹고싶ㅇㅓ요~~~~~~~~~~
    진짜 가게하나차리세요~~!!!!!!!!!!!!!!!!!!!!!!ㅋㅋㅋ
  • 맛있어보여요~! 2010/02/26 00:39 # 삭제

    맞춤법 하나 안틀리고 쓰시는게 멋있네요^^ 요즘 오타보면 괜히 기분나빠지는데 ㅋㅋ
  • 지훈 2010/02/26 01:59 # 삭제

    ㅠ_ㅠ재료는어디서구입하셧어용
  • 고선생 2010/02/26 16:03 #

    전 독일입니다..^^
  • 현주 2010/02/26 09:17 # 삭제

    와~ 정말 제가 좋아하는 샌드위치에용 ㅋ 정말 재료는 어디서 구하시죠? 맛있겠어요
  • 고선생 2010/02/26 16:03 #

    전 독일에 있어요.. ㅎ
  • 이현주 2010/02/26 11:13 # 삭제

    주말에 당장 만들어 봐야겠어요~~ 이마트 같은데 가면 재료를 팔까요? 출처 다 적고 퍼가도 될까요? 당장 즐겨찾기 해야겠습니당 감사용~~
  • 땡글이 2010/02/26 14:17 # 삭제

    냠냠...
    오븐이 없어요..흐엉~~~
  • 도깨비 2010/02/26 16:48 # 삭제

    맛있어 보여요~~^^
    함 해봐야지~~담아갈꼐요~~ㅎ
  • 팥도비빌년 2010/03/02 20:39 # 삭제

    너무 맛있어 보여요. 개인적으로 고기류가 잔뜩 들어간 샌드위치를 좋아하는데
    이건 그것보다 더 땡겨요....꿀꺽...
    즐찾해놓고 구경올게여!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